울진군, '적극행정 우수공무원'에 전종걸 팀장 선정
상태바
울진군, '적극행정 우수공무원'에 전종걸 팀장 선정
  • 전석우
  • 승인 2021.08.02 11: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군민과 소통하고 책임감 있게 일하는 공직 분위기 조성

울진군청 일자리경제과 전종걸 팀장이 올해 상반기 '적극행정 우수공무원'으로 선정됐다. 

울진군은 올해 상반기 동안 적극적인 업무 수행으로 성과를 창출한 우수공무원 최종 1명을 선발해 2일 시상했다.

전종걸 팀장은 사용액의 10%를 캐시백으로 제공하는 울진사랑카드 당초 발행액 150억 원이 조기 소진될 것으로 예상됨에 따라, 경북도청과 행정안전부를 방문하는 등 노력한 결과 150억 원의 추가발행에 대한 캐시백 10% 예산 15억 원(국비 9억 원, 도비 1억8천만 원, 군비 4억2천만 원)을 선제적으로 확보함으로써 군민혜택과 지역경제 활성화에 기여했다.

또한 경제성 부족으로 추진이 어려웠던 북부지역 도시가스 공급 사업에 대해 관련기관과 협의로 도시가스 공급 사업에 새로운 전환점을 마련한 성과가 인정되어 적극행정 우수공무원으로 선발됐다.

이번 적극행정 우수공무원 선정은 온라인 군민추천, 부서장 추천을 통해 접수된 총 7명을 대상으로 △적극적인 업무 추진 △코로나19 대응 △새로운 정책 발굴 부문에 대한 실적을 중심으로 실무심사와 울진군 인사위원회 심사를 거쳐 선발했다.

군은 이번에 선발된 공무원에게 군수표창과 함께 성과상여금 최고등급과 인사 가점을 부여할 계획이다.

한편, 울진군은 2019년 하반기부터 적극행정 문화를 확산시키고자 매년 반기별로 적극행정 우수공무원을 선발해왔으며 지금까지 총 5명을 선정·포상하였다.

전찬걸 울진군수는 “공직사회 내 적극행정 문화를 정착시킴으로써 군민이 기대하는 적극적인 행정을 실현시키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