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G/이포커스
CG/이포커스

[이포커스 고정현 기자] LG생활건강이 올해 2분기 매출 1조8627억원, 영업이익은 2166억원을 기록했다.

전년동기 대비 매출은 7.9%, 영업이익은 35.5% 각각 감소한 실적이다.

LG생활건강은 28일 공시를 통해 이같은 2분기 실적을 공개했다. 다만 1분기 대비 2분기 매출과 영업이익은 각각 13.2%, 23.4% 개선됐다. 

이는 뷰티(화장품) 사업의 매출과 영업이익이 전분기 대비 각각 21.9%, 35.2% 증가한데 기인한다. 데일리뷰티를 포함한 전체 뷰티 매출은 1조 1841억원, 영업이익은 1388억원을 달성했다.

에이치디비(홈/데일리뷰티)와 리프레쉬먼트(음료)는 가파르게 상승하는 원가부담에도 불구하고 매출과 영업이익 모두 성장을 이뤘다.

LG생활건강은 "지난 3월 말부터 시작된 중국 봉쇄정책이 강화되며 2분기 내내 중국 현지 사업에 큰 영향을 주었고 우크라이나 사태가 지속되며 원자재 가격 상승이 이어져 매출과 영업이익 성장이 어려웠다"고 설명했다.

고정현 기자 kogo@e-focu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