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천강 왜가리가 건강하고 똑똑한 이유는?
상태바
홍천강 왜가리가 건강하고 똑똑한 이유는?
  • 박성율
  • 승인 2020.03.30 09: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홍천강 왜가리가 건강하고 똑똑한 이유는?

카페동키앞으로 홍천강이 흐릅니다. 오늘 오후 강가에 앉아 사냥대기중인 왜가리를 만났습니다. 망원렌즈가 아쉬워 가까이 접근해서 찍으려고 했는데 그만 갈대숲을 헤집고 다가갔더니 눈치채고 날아가 버렸습니다. 아쉬운대로 찍은 사진입니다. 

대부분 초식동물보다 육식동물이 지능이 나쁘다고 알려져 있습니다. 왜가리는 물고기만 먹는것이 아니라 개구리, 뱀, 쥐, 심지어 토끼와 작은 족제비종류까지 사냥하는것으로 알려진 포식자입니다. 그런데 머리가 좋다고 알려져 있습니다. 

이유는 뜻밖입니다. 바로 장이 깨끗하기 때문입니다. 장이 깨끗하기에 건강하고 지능이 높다고 합니다.  왜가리가 물고기를 잡아먹고 나서 다른 새들이 하지 않는 특이한 행동을 하는 것을 볼 수 있습니다. 물고기를 잡아먹고 나서 긴 부리를 물에 깊이 넣어 물을 한 모금 머금고 있다가 부리를 자기 항문 속에 넣어 입에 머금고 있던 물을 뿜어 항문 속에 넣는 것이죠.  항문을 물로 씻어서 소화가 덜 된 썩은 찌꺼기와 똥을 씻어내는 것, 놀랍죠. 홍천강에서 본 이 친구들은 오늘 장청소중이었을까요? 

코로나로 힘든 시기를 보내는 때, 우리는 생태계를 다시 생각해 봅니다. 생산자를 짓밟는 소비자, 분해는 생각도 하지 않아 넘치는 쓰레기를 생각하면 가슴이 무너집니다. 생활의 똥, 쓰레기를 분리수거해서 버린다고 면죄부를 가질 수 있을까요? 아닙니다. 소비를 줄이고, 생태계를 존중하지 않으면 우리 모두 죄 없다 할 수 없습니다. 기후위기가 그래서 요즘 관심거리죠.  
 탐욕으로 얼룩진 인간의 삶과 영성을 생각해 봅니다. 몸이 건강하려면 먹는것도 중요하지만 배출도 중요하죠. 정신도, 영성도 마찬가지 입니다. 혼자 공부만 하고 실천하지 않는 전문가, 설교만 잘하고 실천하지 않는 종교인에게서 감동은 커녕 썩은내가 나는 이유일겁니다. 풍성한 영성은 잘싸는것, 즉 손과 발로 실천하는 영성에서 우러납니다. 차가운 머리, 뜨거운 가슴도 중요하겠지만 그보다 손과 발의 실천이 생명력이 있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인기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