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직 이름짓지 못한 십자가
상태바
아직 이름짓지 못한 십자가
  • 김홍한
  • 승인 2019.05.09 15: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홍한의 십자가 묵상

이 십자가를 오래전에 만들어 놓고 이름을 짓지 못했다.
문득 십자가가 내게 안부를 묻는 것 같다.

   

“안녕?”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인기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