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논평 환경/기술 지역/농업 전통/문화 미디어/사람 정보/게시판
  편집: 2018.10.18 목 14:07
> 뉴스 > 시사/논평 > 새마갈노 칼럼 | 윤종수의 생태적 성서읽기
     
조금씩 필요한 것만 조심스럽게
마지막 계시-26. 썩은 재물
2018년 09월 25일 (화) 07:48:22 윤종수 himalmission@naver.com
살아있게 해야 한다.
살아나게 해야 한다.
그것을 붙잡고
있을 수는 없다.

지금 내가 잘 살고 있다는 것은
누군가의 것을 가지는 것이다.
하여 함부로
갖지 않아야 한다.

조금씩만
필요한 것만
조심스럽게
겸손하게

무릎을 꿇고
죄송스러운 마음으로
가장 적은 것으로만
사용해야 한다.

그렇지 않으면
마지막 날,
그 앞에 설 때
감당할 수가 없을 것이다.

다 갚아야 한다면
먹은 대로 게워내야 한다면
그 참상은
이루 말할 수 없을 것이다.

항상 그 앞에 서야 한다.
그 마음으로
일생을 살아야 한다.
발걸음을 내 딛어야 한다.

하늘을 얻을 수 있다면
못할 게 없다.
마음을 비워
그로 채워야 한다.

들으라. 부한 자들아 너희에게 임할 고생으로 말미암아 울고 통곡하라 너희 재물은 썩었고 너희 옷은 좀먹었으며. James 5:1-2
윤종수의 다른기사 보기  
ⓒ 새마갈노(http://www.eswn.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곡기를 끊은 하느님
폐허의 고향
온전한 따름
우리를 도우시는 하나님
분단역사 사생아 국가보안법 철폐하라
나갈까 말까
숲이 심장처럼 펄떡이고 있다
행복, 성적순이 아니잖아요
나를 하늘에 드려야 한다
플라스틱 프리 카페 방문 서포터즈 모
인류, '호모 데우스'를 꿈꾸다
<유전자 정치와 호모 데우스>는 1부 맞춤아기와 유전자 편집 ...
로컬미식라이프, '배려의 식탁' ...
노동자의 이름으로
한국교회 지붕 햇빛발전소 설치를 ...
9월 3일(월) 오후2시 한국기독교회관 2층 조에홀에서 “교...
신재생에너지로 90% 전력공급 가...
독자 설계 잠수함 건조
포천 평화나무농장 생명역동농업 산...
온생명살림 기행팀과 함께 평화나무 농장을 방문한 내용을 정리하...
쓰레기를 줄이고 재활용
'호국대성사 서산대제'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시 서대문구 북가좌동 384-19, 성도빌딩 5층 | 전화 : 02-747-3191 | 편집인 010-8413-1415 | 제호 : 새마갈노
등록번호 : 서울 아03061 | 등록일 2014.03.24 | 발행인 : 양재성 | 편집인 : 류기석 | 청소년보호책임자 : 류기석
Copyright 2009 새마갈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eswn.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