적당하게 믿고 적당하게 하라
상태바
적당하게 믿고 적당하게 하라
  • 윤종수
  • 승인 2018.07.05 09: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교회의 편지-89. 다른 복음

믿기만 해라.
나만 바라보라.
나머지는 내가 다
알아서 해주겠다.


기도만 해라.
내가 다 응답해 주겠다.
태양도 멈추게 하는데
그까짓 것 못하겠느냐?

바치기만 해라.
세상의 부귀영화를
다 너희에게 주겠다.
내 것만큼은 먹지 말라.

그렇게 힘써서
노력할 필요가 없다.
그것은 다 헛된 것이다.
너희가 무엇을 할 수 있겠느냐?

정의와 평화가 무엇이냐?
내가 금방 다시 올 것인데
그냥 거기에서
조금 견뎌봐라.

주어진 축복인데
마음껏 누려라.
못 쓰고 못 누리는 것도
불신앙인 것이다.

자꾸 회개하는 것도
죄의식을 키우는 것이니
그렇게 열심히 회개하지 말라.
꼭 열매를 맺어야 하는 것도 아니다.

무엇을 하겠다고
열심을 부리지 말라.
적당하게 믿고 적당하게 하라.
과한 것은 부족한 것보다 못할 수 있다.

-그리스도의 은혜로 너희를 부르신 이를
이같이 속히 떠나 다른 복음을 따르는 것을
내가 이상하게 여기노라. Galatians 1;6-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인기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