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때까지 참아내야 한다
상태바
그때까지 참아내야 한다
  • 윤종수
  • 승인 2018.04.30 05: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교회의 편지-38. 남김의 방
내가 하지 않는다.
그가 하실 날.
그가 하시도록
그의 때를 기다린다.

그의 방을 남겨둔다.
그가 거하실 방.
그가 행하실 방.
그가 갚으실 방.

그보다
앞서지 않는다.
그가 하실 일을
내가 하지 않는다.

그만큼 품이 넓어야
그를 따를 수 있다.
그를 좁게
만들지 않아야 한다.

내 손에
그가 계신다.
그 손에
나를 드린다.

그때까지
참아내야 한다.
먼저 움직이는 자가
자신을 드러내는 법.

기회는 항상 있다.
먼저 한 것이 나중 되고
나중 된 것이
먼저 될 수 있다.

자연스럽게
때를 따라 이뤄지도록
모든 것을
그의 손에 맡기는 것이다.

-내 사랑하는 자들아,
너희가 친히 원수를 갚지 말고
하나님의 진노하심에 맡기라.
기록되었으되 원수 갚는 것이 내게 있으니
내가 갚으리라고 주께서 말씀하시니라. Romans 12;19-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인기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