쓰레기를 줄이고 재활용
상태바
쓰레기를 줄이고 재활용
  • 이아람
  • 승인 2016.05.10 15: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자원순환마을 조성사업
경기도가 올해 자원순환마을 사업에 참가할 15개 대상 마을 선정을 마치고 본격 활동에 들어간다.

경기도는 28일 오후 1시 30분 수원화성박물관 시청각실에서 김건 경기도환경국장과 정태정 푸른경기21실천협의회 기획국장과 자원순환마을 사업 참가 주민 100명이 참가한 가운데 개강식을 열고 활동을 시작했다.

‘자원순환마을 조성사업’은 쓰레기를 줄이고, 재활용하는 자원순환시스템 구축과 주민들의 의식 전환을 목표로 하는 사업이다.

사업은 자원순환과 에너지 절약을 주제로 참여 마을 주민들이 환경문제를 인식하고 해결할 수 있도록 교육하는 ‘초록마을대학’과 쓰레기 분리 배출 및 수거체계 개선 등을 실천하는 ‘자원순환마을 조성’ 등 2개로 나눠 추진된다.

앞서 도는 4월초 공모를 통해 초록마을대학 9개와 자원순환마을 6개를 선정했다. 올해 초록마을대학 사업 대상지는 ▲가평 개곡2리, ▲구리 현대홈타운아파트, ▲군포 군포1동,당정동 일대, ▲성남 금곡동 쇳골마을, ▲안산 원곡본동, ▲안양 동안구 일동로, ▲양주 복지1리, ▲평택 신대리, ▲의왕 성원1차아파트 등 9개소다. 자원순환마을 6개소는 ▲성남 하대원동, ▲군포 산본1동, ▲구리 이건필그린아파트, ▲파주 봉일천 6리, ▲수원 송죽동·행궁동, ▲안성 우곡마을이다.

사업기간은 5월부터 11월까지며 12월에는 성과 공유대회가 열릴 예정이다.

한편, 이날 개강식은 사업 설명 및 우수사례 발표, 자원순환 관련 특강, 마을별 현황 공유 등의 순서로 진행됐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인기기사